민사고 등 5곳 "자사고 폐지 명분 없다" 본격 반발

한국일보 0 14
게티이미지뱅크

국내 대표 자율형사립고 5곳이 문재인 정부가 공약하고 일부 시ㆍ도교육감이 추진하는 외국어고ㆍ자사고 폐지 정책 반대 입장을 밝혔다.

민족사관학교와 광양제철고, 상산고, 포항제철고, 현대청운고는 18일 ‘자사고에 대한 올바른 이해’라는 보도자료를 내고 “자사고 폐지를 논하는 이들의 명분은 자사고가 사교육을 부추기고 대입 준비 기관으로서 학교를 서열화한다는 것이지만, 자사고 본질을 터무니없이 왜곡한 경우가 적지 않다”고 밝혔다.

이들은 자사고는 중학교 내신과 상관없이 선지원 후 정원의 1.5배수를 추첨으로 선발한 뒤 면접으로 최종 합격자를 선발하기 때문에 자사고 진학 준비가 사교육 유발 요인이라는 주장은 적절치 않다고 설명했다. 또 “명문대 합격률이 높은 것만으로 입시준비 기관으로 폄하하는 것은 사실 왜곡”이라며 “실력에 큰 편차가 없는 학생들을 대상으로 내실 있는 수업과 다양한 프로그램 운영한 성과”라고 말했다.

이들은 특히 “운영상 문제점이 있다면 개선하고 미비점을 보완해 제도를 발전적으로 유지하는 방안을 찾아야 한다”며 자사고가 없어질 경우 조기 해외유학에 따른 외화유출, 중ㆍ소도시 지방교육 황폐화 등 부작용이 발생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보도자료를 내놓은 학교들은 2001년 김대중 정부가 자립형 사립고 정책을 발표한 뒤 탄생한 대표 자사고들이다. 특히 5개 학교는 전국 단위로 학생을 모집하는 곳으로, 대학입시에서 국내 상위권 대학 진학률 및 외국 대학 진학률이 높은 곳이다.

박삼옥 상산고 교장은 “역사가 가장 오래된 자사고 5곳이 의견을 모았고, 다른 학교와는 사전에 상의하지 않았지만 폐지 반대에는 이견이 있을 수 없으며 대부분 비슷한 입장일 것”이라고 전했다.

신지후 기자 hoo@hankookilbo.com

Comment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8367 사회 중국서 승객이 또 항공기 엔진에 동전 던져 운항 중단돼 연합뉴스 1일전 5
8366 사회 영국서 한국인 유학생 인종차별 폭행당해(종합) 연합뉴스 1일전 3
8365 사회 막말 그만하시고..작가님, 제발 집에 좀 보내주세요 한겨레 1일전 6
8364 사회 "'호스피스 100일' 촬영 하루만에 내 오만함 깨졌다" 한겨레 1일전 6
8363 사회 제21호 태풍 란, 22일 일본 남부에 접근.."폭우 우려" 뉴시스 1일전 5
8362 사회 OLED vs QLED 주도권 다툼 다시 가열 세계일보 1일전 4
8361 사회 무작정 예약해놓고 '노쇼'..업체엔 손해, 고객들엔 민폐 SBS 1일전 4
8360 사회 [알쏭달쏭+] 사후세계 존재?.. "사망 뒤에도 일정시간 의식 존재" 서울신문 1일전 5
8359 사회 에이즈(AIDS), 모기 키스 면도기 식기공유.. 감염 된다 안된다 OX? YTN 1일전 3
8358 사회 [단독] '2000억' 연체에도 6년 만기 연장.. 수상한 대출 사고 세계일보 1일전 6
8357 사회 [단독] "퇴근후 단둘이 파티가자"..KTX 여승무원 성추행 은폐 노컷뉴스 2일전 4
8356 사회 [단독] 수공, 뒤늦은 양심 고백?.."4대강 사업, 국민적 심려 끼쳐 반성" 경향신문 2일전 4
8355 사회 부산서 에이즈 감염 20대 여성, 남성 10~20명과 성매매 뉴시스 2일전 8
8354 사회 '학교는 뭘 했길래' 초등 2년생들이 후배 여학생 집단 괴롭힘 연합뉴스 2일전 5
8353 사회 최순실 "정신적 고문해 웜비어 같은 상태"..진단서 제출 뉴스1 2일전 7
Service
등록된 이벤트가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Comment
글이 없습니다.
Banner
등록된 배너가 없습니다.
000.0000.0000
월-금 : 9:30 ~ 17:30, 토/일/공휴일 휴무
런치타임 : 12:30 ~ 13:30

Bank Info

국민은행 000000-00-000000
기업은행 000-000000-00-000
예금주 홍길동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